카카오톡 유튜브

밝은눈안과 로고

안질환

평생 단 한번이기에 더 안전하고, 효과적이며 신중해야 합니다.

망막질환/치료방법

HOME 안질환 망막질환/치료방법

당뇨망막병증
[diabetic retinopathy]

전신 질환인 당뇨병은 의해 말초 순환 장애를 발생시키게 됩니다.
이때 망막의 미세순환에 장애가 생겨 출혈과 부종 등을 유발하여
시력 감소가 발생하는 눈의 합병증을 당뇨망막병증이라고 합니다.

당뇨망막병증 증상

  • 맑고 투명한
    정상 시야

  • 시력저하 반점이 있는
    당뇨 망막병증 시야

증상

초기에는 증상이 없거나, 눈앞에 날파리가 날아다니는 듯한 비문증을 느낄 수 있으며 증상이 진행될수록 황반부의 침범이 일어나면서
시력 저하가 나타나게 됩니다.
하지만 상당히 진행된 망막 병증에서도 황반부의 장애가 없으면 시력저하가 없으며, 가벼운 정도의 망막병증이라 하더라도 황반부에
병적인 변화가 나타난 경우에는 시력저하가 발생하므로 시력을 망막 병증의 정도를 파악하는 척도로 삼기는 어렵습니다.

당뇨망막병증 종류
[비증식성 당뇨망막병증/ 증식성 당뇨망막병증]

당뇨망막증은 당뇨로 인해 모세혈관이 폐쇄돼 조직의 저산소증을 일으키는 질환으로
신생혈관의 유무에 따라 비증식성 당뇨망막증과 증식성 당뇨망막증으로 분류됩니다.

  • 비증식성 당뇨망막병증

    초기의 망막변화로서 당뇨망막병증 환자의 약 90%가 여기에 속합니다. 여러 가지 망막혈관이 이상소견과 출혈, 망막부종 등이 나타나는데 그대로 방치할 경우 대부분 증식성 당뇨망막증으로 진행하게 되므로 정기적으로 진찰을 계속하다가 적절한 시기에 레이저 광응고술을 시행해야 합니다.

  • 증식성 당뇨망막병증

    당뇨망막병증 환자의 약 10%를 차지하며 망막의 비정상적인 혈관들이 나타나 증식되어 쉽게 출혈을 일으키고 또 주위로 막들이 자라나와 망막을 잡아당겨서 망막박리가 생기기도 합니다. 신생혈관의 출혈로 유리체 출혈이 생기면 눈앞에 떠다니는 그림자가 생기거나 눈이 아주 보이지 않게 되는 등의 증상이 나타납니다. 출혈된 피가 흡수 되지 않고 오래 가게 되면 망막 박리 등 더 큰 이상을 일으켜서 심각한 시력장애를 일으킵니다. 증식당뇨망막병증으로 인한 합병증이 생길 경우 유리체 절제술을 시행하게 됩니다.

당뇨망막병증 치료

당뇨망막병증은 신생혈관 유무에 따라 신생혈관이 없는 비증식망막병증과 신생혈관이 있는 증식망막병증으로 나누어집니다.
비증식망막병증 치료의 가장 중요한 점은 혈당조절이며 정기적인 검진을 병행하게 됩니다.
증식성 당뇨망막병증으로 진행이 생기면 범안저광응고술(레이저술)을 시행합니다.
혈관생성인자 억제물질 안내주사로 치료하기도하며 심한 출혈과 섬유화가 생긴 경우 유리체 절제수술로 걷어내어 줍니다.
상당히 진행된 단계의 당뇨망막병증의 경우, 어떤 치료법으로도 시력 회복이 불가능할 수 있습니다.
당뇨질환을 앓고 계시다면, 최소 1년에 1번 정기검진은 필수입니다.

※ 각 치료법은 치료방법에서 확인해주세요.

상담신청하기

BGN 밝은눈안과병원 상담예약

  • 개인정보
    취급방침

    · 개인정보 제공받는자 : 밝은눈안과병원
    · 개인정보 수집 범위 : 이름, 핸드폰, 이메일
    · 개인정보 수집이용 목적 : 밝은눈안과에서 검사, 상담 활용(전화)
    · 개인정보 보유 및 이용기간 : 수집 및 이용 목적 달성시까지 보유하며 해당 목적이 달성되면 지체 없이 파기하는 것을 원칙으로 함

    닫기